분당우리교회 10주년 기념 부흥집회 - 이희돈 장로님



과감한 실수를 하라.


갈 수 있는데까지 가라.